섭섭하게, 그러나 아주 이별이지는 않게 > ritz6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ritz6

섭섭하게, 그러나 아주 이별이지는 않게

페이지 정보

본문




Download : 섭섭하게, 그러나 아주 이별이지는 않게.hwp




그런 사회적 통념을 볼 때 의심하기에 딱 좋은 상황 아닌가! “스님의 폐암?... 쯔쯔 .. 땡중이 얼마나 담배를 많이 폈으면” 하고 오해하기 쉽상이다. 그러니 스님들께서 왜 폐암에 걸리셨는데 이유 정도는 기술 했어야 한다고 본다. 그러나 문학적인 아쉬움은 한 낮에 내리는 소나기 일뿐 이 책은 철학적으로 극복 했다. 더 나아가 미진했던 부분을(철학적이 부분이) 더욱 더 견고히 하여 비가와도 졌지 않는 방탄 책이 되었다고 할 수 있을 정도로 훌륭하다. 보통 사람들이 생각하는 폐암이라는 담배를 많이 피워서 생기 병이라고 생각 한다. 스님께선 내심 시골 인심을…(To be continued )


다.
섭섭하게, 그러나 아주 이별이지는 않게
레포트/의약보건


섭섭하게,그러나아주이별이지는않게 , 섭섭하게, 그러나 아주 이별이지는 않게의약보건레포트 ,
설명



,%20그러나%20아주%20이별이지는%20않게_hwp_01.gif ,%20그러나%20아주%20이별이지는%20않게_hwp_02.gif ,%20그러나%20아주%20이별이지는%20않게_hwp_03.gif





순서

섭섭하게,그러나아주이별이지는않게


Download : 섭섭하게, 그러나 아주 이별이지는 않게.hwp( 79 )



,의약보건,레포트

그리고 책을 읽다 보면 두 분에 폐암 말기 환자가 나오는데 그분들에 신분은 다름 아님 스님들 이셨다. 하지만 책에 후반부에는 작가 이신 능행스님의 생각과 문체가 절묘하게 어울러져 어느 작가 못지않게 문학적으로도 훌륭하다고 자신 있게 말 할 수 있다아 다만 책의 처음도 그렇게 썼으면 하는 아쉬움은 아직도 여전하다. 이 책을 철학적인 측면으로 보자면 우리가 항상 잊고 사는.. 다가오는 방법이 달라서 그렇지.. 때로는 천천히 때로는 갑작스럽게 다가오는 죽음에 대상으로하여 숨기지 않고 적날하게 드러내어서 하나뿐인 인간의 삶이 얼마나 소중하고 귀한 것 인지 느끼게 해주는 그런 책이다. 나야 tv 다큐멘터리를 보아서 이 책에 중심인물인 말기 폐암 환자인 성오스님께서 얼마나 훌륭한 분이신지 알고 있지만 책으로만 그분을 평가 했다면 오해에 소지가 다분히 있었을 것이다. 석가모니께서도 생노병사는 피할 수 없다고 하시지 않았는가! 하지만 우리는 그것을 피하고 구석 저편에 밀어 내어 나와는 관계가 없는 것으로 착각 하면서 살아가고 있다아 책을 읽으면 더욱더 절실히 느낄 수 있다아
능행스님께서 정토마을을 만들겠다고 다짐 하시고 공양 받으셔서 그 돈으로 작은 시골 마을에 좋은 일을 하고자 건립을 하시려고 했는데 마을 주민에 반대로 인해서 지연이 되었다고 한다. 실제로도 폐암 환자에 90% 이상이 담배로 인해서 생긴다고 한다.

REPORT







해당자료의 저작권은 각 업로더에게 있습니다.

www.ritz.co.kr 은 통신판매중개자이며 통신판매의 당사자가 아닙니다.
따라서 상품·거래정보 및 거래에 대하여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.
Copyright © www.ritz.co.kr All rights reserved.